미국 뉴스타부동산

뉴스타부동산은 신뢰와 역사를 자랑하는 한인 최대의 부동산 회사입니다.

당신의 꿈꾸던 집 미국 뉴스타부동산에서 열어드립니다. 자세히보기

Home 340

'깡통 모기지' 재융자 가능한가

'깡통 모기지' 재융자 가능한가어려움과 가능성에퀴티 부족: 깡통 모기지는 주택 가치보다 남은 모기지 융자 밸런스가 더 큰 상황을 말하며, 홈오너의 에퀴티가 전혀 없어 재융자가 어렵다.가능성: 피터 팔리온 재정 전문가에 따르면 깡통 모기지 재융자는 매우 까다롭지만 완전히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 가지고 있는 모기지 조건을 재협상하는 것이 옵션이 될 수 있다.재융자 절차깡통 모기지 여부 확인: 집의 현 시세와 남은 모기지 밸런스를 비교해 깡통 모기지인지 확인. 로컬 부동산 브로커나 전문 감정사를 통해 주택 감정을 받는 것이 정확함.렌더와 상담: 깡통 모기지 보유 사실이 확인되면 렌더에게 연락해 재융자 옵션을 파악. 문제 있는 론을 다루는 직원에게 문의하는 것이 중요함.옵션 파악: 일부 렌더는 자격을 갖춘 홈오..

미국 뉴스 2024.07.13

"LA 주택 시장 급등, 주민들의 '하늘의 별따기' 현실화"

"LA 주택 시장 급등, 주민들의 '하늘의 별따기' 현실화"2024년 7월 8일 기사에 따르면 LA와 OC 지역의 주택 시장이 더욱 가팔라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남가주의 집값은 지역 주민의 수입의 10배나 되어, '하늘의 별따기'라는 표현이 어울립니다. 이에 따라 많은 사람들이 LA에서의 주거를 포기하고 다른 지역으로 이주하려는 결정을 내리고 있습니다.한인 이민자인 송씨는 이미 15년 동안 LA에 거주하고 있지만, 최근 집값 상승으로 인해 자신의 재정 상황으로는 집을 구입하는 게 매우 어려워졌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열심히 일 해도 LA의 집값을 감당할 수 없어 자괴감을 느낄 때가 있다"며 안타까움을 표했습니다. 송씨는 과거 금융 위기로 집값이 크게 하락했을 때 집을 사지 못했던 결정을 후회하고 있습니다..

미국 뉴스 2024.07.12

부자 떠나니 가주 세수도 '뚝'

부자 떠나니 가주 세수도 '뚝'이주 현황 및 소득 손실이주자 수: 2021년과 2022년에 걸쳐 캘리포니아를 떠난 사람은 14만 4203명.평균 AGI: 떠난 이들의 평균 조정 후 총소득(AGI)은 13만 946달러.소득 손실액: 이로 인해 발생한 개인 조정 총소득 손실액은 약 240억 달러.유입자 소득: 같은 기간 캘리포니아로 이주한 사람들의 평균 AGI는 11만 1689달러로, 떠난 사람들에 비해 15% 낮음.재정 영향세수 감소: 고소득자들의 이주로 인해 캘리포니아 정부의 개인 소득세 수입이 줄어듦.재정 적자: 가주 정부는 470억 달러의 재정 적자를 메우기 위해 지출 삭감 및 연기 중.일자리 감소민간 부문: 2022년 9월 이후 주 민간 부문에서 순 15만 4000개 일자리 감소.공공 부문: 같은 ..

미국 뉴스 2024.07.09